서울소리주운전변호사 소리주뺑소니 강력한 형사처분을 받을 수 있어

>

서울음주운전변호사 교통범죄사고 형사전문 조영채변호사임니다. 뉴스에도 자주 보도되는 사실과 같이,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내고도 수습없이 현장에서 도주하여 뺑소니 혐의로 체포되는 사고이 빈번히 발생하고 있습니다.​예상할 수 있는 사실이지만, 교통사고를 내서 사람을 다치게 하고도 도주한 경우의 대부분의 원인은 바로 음주운전임니다. 사람을 크게 다치게 하는 큰 사고를 낸 경우가 아닌, 경미한 차량 후미충돌 사고과인 미세접촉 사고임에도 본인이 음주상태이기에 덜컥 겁이 과인서 현장에서 도주하는 경우가 흔하다는 사실임니다.

>

당연한 언급이지만, 요즘은 교통문제를 내고 뺑소니를 하게 되면 진짜거의­ 100프로 신원이 밝혀지고 형사처벌을 피할 수 없게 됍니다. 진짜거의­ 모든 차량에 블랙박스가 달려있기도 하지만, 왠만한 도로들의 교차로와 주변 곳곳에는 교통CCTV 및 방범 카메라들이 즐비하기에 모든 문제 사실이 드러나쁘지않아는 것은 시각문제일 뿐입니다.​요컨대, 교통사그래서 사람을 사상하게 하거나쁘지않아 차량문제를 낸 후 도주한 경우라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죄 혐의로 형사처벌을 받게 됍니다. 그냥 피해자와 합의를 하고 대단히 잘 대응해야 벌금 500만원 수준의 형량을 선고받게 되고, 자칫 잘못하면 징역 1년 이상의 실형을 선고받게 되는 죄명이 곧바로 도주치상죄입니다.​특히 도주치상죄 혐의로 유죄판결을 받게 되면 운전면합격 필요적으로 취소됨과 동시에, 4년의 재취득 결격기간의 제한도 받게 됍니다. 운전을 생업으로 하는 당사자라면 실형을 선고받는 경우가 아닌 한은 형사처벌 수위보다는 운전면허 결격기한의 제한이 더 문제되는 처벌이라 볼 수 있습니다.

>

그렇다면 소음주운전 적발이 무서워 문제 현장에서 도주한 후 내­일 술이 깬 다소음에 경찰서에 출석하면 과연 소음주운전 처벌은 면할 수 있을까요? 물론 이 경우 도주치상죄 혐의로 형사처벌됨은 피할 수 없다는 전제는 붙게 될 것입니다.​결론적으로 예기씀드리면, 이 경우 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게 되면 도로교통법상 소음주운전죄 혐의로 기소될지 여부는 논외로 하더라도, 전 날의 소음주사실이 드러날 가능성은 정말거의­ 십중팔구 이상이다을 유의하셔야 할것이다.​경찰수사관이 본인의 예기(거짓예기)을 곧이곧대로 믿어줄거라 견해하면 큰 오산입니다. 수사관이 마소음만 먹는다면 문제 금일의 본인의 행적을 어떤 자료를 활용해서든 찾아낼 수 있을 것입니다. 혹, 블랙박스 자료 또는 신용카드사용기록, 휴대폰 통화내역, 동승자에 대한 조사 등 경찰서에서 마소음만 먹는다면 이런 예기들에 관하여는 당사자의 수사 협조 없이도 강제수사를 통해 밝혀낼 여지도 있다는 의미입니다.​

>

​요컨대, 본인이 소리주운전으로 뺑소니 사고를 낸 경우라면 일단 경찰서 연구에 출석하기 이전에 전문변호사와 상그 다소리하여 문제 대응에 관해 면밀히 논의한 후 연구를 받는 것이 좋읍니다. 가능하다면 변호인을 선입니다하여 경찰서 연구에 함께 출석하는 것이 가장 좋은 비결이겠으나쁘지않아, 여의치 않는 다면 최소한도 상그 다소리 정도는 받아보고 경찰연구에 가야 합니다.​잘 알려진 사실과 함께, 작년 6월부터는 소위 말하는 윤창호법이 시행되고 있는 상태입니다. 도로교통법 개정안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을 개정하여 소리주운전 기준 강화, 소리주운전으로 인명 피해를 입힌 운전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한 법이 바로 윤창호법입니다. 이 법 개정으로 인하여 시방 혈중알코올농도 0.03퍼센트 이상 0.08퍼센트 미만에 해당하면 면허정지가 되고, 0.08퍼센트 이상이면 면허는 취소댑니다. 역시한 소리주운전으로 사망 사고를 내면 최소 3년 이상의 징역에서 무기징역까지도 처벌받을 수 있읍니다.

>

음주운전 행위가 2회 이상 적발되면 징역 2년 내지는 5년, 벌금 1000만원 내지 2000만원으로 기준과 처벌이 강화되었습니다. 역시 음주뺑소니라고 불리우는 도주차량의 경우에는 심히 가중처벌 됩니다.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한 것도 모자라 문재까지 냈다면 두려움에 그 현장을 수습하지 않고 숨어버리고 싶은 소견이 들지도 모릅니다.​하지만 정스토리로 그랬다가는 음주뺑소니에 해당하여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제5조 3에 의해 가중처벌 되는데요. 음주뺑소니 후 피해자가 사망했다면 5년 이상의 유기징역이과인 무기징역의 처벌을 받습니다. 피해자가 부상을 당했다면 1년 이상의 유기징역, 혹은 5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

>

만약에 음주운전자가 사고를 낸 담에 피해자를 놓고 그대로 도망친게 아니라 사고 현장에서 어딘가로 옮겨놓은 담에 죽게 하거본인, 옮기고 본인서 도망친 다음에 죽게 됬다면 사형까지도 당할 수 있는 중범죄이다니다.​요컨대, 음주운전으로 사고가 났다면 아무리 무섭고 정신이 없다고 하더라도 오히려 그대로 도망치거본인 범죄사실을 숨기려고 할것입니다면 음주뺑소니에 해당하여 몹시­매우 무거운 처벌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사고 발생 직후 적절한 대처가 필요한 것이다니다. 요즈­음에는 어딜 가본인 CCTV가 있고 주정차 된 차량에도 블랙박스가 다 있기 때문에 도망치려고 해도 다 잡힌다고 봐야 할것입니다. 그러니 추후에 무거운 형사처분을 받게 되기 전에 수습을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

>

만일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다 교통사건가 발생했다면 문제초기부터 형사전문 서울소음주운전변호사와 상다소음하고 도움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 교통사건 이후 후속조치를 하였소음에도 불구하고 소음주뺑소니혐의 받게 되었다면 서울소음주운전변호사 도움을 받아 소음주정도, 사건 피해정도, 인명피해가 있는지, 사건 발생 현황 등을 종합적으로 살펴봐야 하겠는데요.​이런 사건에 대한 물증를 확보하고 이에 맞춤형 변론을 해야 할 필요성이 있으며, 교통사건 피해자가 있으면 합의금과 위자료 등을 지급하고 선처를 구하는 방법도 모색해야 할 수 있습니다…

>

​심히이, 자신은 순간 잘못 판단하여 뺑소니를 했을지라도 만약 문재 그때 피해자가 크게 다친 경우로서 인명피해가 큰 형세이라면 그 도주피의자에게는 곧바로 구속영장이 청구될 가망이 높다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요즘에는 소음주사건에 대한 사회적 엄벌의 요구에 따라, 큰 인명피해가 동반된 소음주문재 역시는 뺑소니 문재 가해자는 곧바로 구속수사를 함이 원칙이다.​저런 경우라면 곧바로 구속영장심사에 대응하기 위해서라도 신속히 형사전문변호사를 선이다해 대응을 시작해야 한다. 만약, 예정치 않게 소음주뺑소니혐의를 받게 됬다면 홀로서 일반인 홀로서 대응하시는 대단히 어렵고 부다소음스러운 일인데요. 그러므로 교통범죄사건의 풍부한 방법가 있는 형사전문 서울소음주운전변호사 조력을 받아 체계적이고 기민한 대응작정을 모색해자신가시기 바랍니다.​

>

​​

​​

​​

​​